01 교실연혁

1972.05 안과진료 시작. 고충제 초대 주임교수.
1972.05 국내 최초 의학용 레이저 도입
1979.02 첫 전공의 배출
1992.07 엑시머레이저(굴절교정) 도입
1993.03 전공의 수련기간 변경(3년->4년)
1995.10 한양대구리병원 개원
1995.10 백내장 초음파유화술 도입
2004.03 한양대서울병원 안과외래 증축 리모델링
2009.10 안과기사 제도 도입, 외래통원 수술 제도 시작
2011.03 한양대구리병원 안과외래 증축 리모델링

02 교실소개

1972년 5월 한양대학교병원의 개원과 함께 안과학교실이 출발하였다. 초대 안과학교실의 주임교수 및 안과 과장에는 고충제 교수가 취임하여 교실을 이끌어 나갔다. 이후 최준규 교수, 홍철 교수, 김영준 교수, 고명규 교수가 안과학 교실을 이끌어 나갔으며, 2014년 2월 고명규 교수 은퇴 이후, 현재 엄기방 교수, 이병로 교수, 조희윤 교수, 성민철 교수, 강민호 교수가 재직 중에 있다.
시설 면에서 2004년 한양대서울병원 안과외래 증축 및 리모델링을 하면서 많은 발전을 이루었으며, 한양대구리병원 안과는 1995년 개원 이후 2005년, 2011년 외래 리모델링, 일일병동, 낮병동제도 도입을 거쳐 큰 발전을 하였다.   
안과학은 국민 안건강의 증진 및 이를 통한 삶의 질 개선을 기치로 하며 세부분야로는 망막, 전안부, 녹내장, 소아사시 및 신경안과, 성형안과가 있으며 체계적이고 전문화된 환자 진료를 하고 있다.

 

03 연구활동

1970년대 초기에는 주로 증례 등 임상 위주의 논문이 발표되었고, 고충제 초대 주임교수는 1960년대 당시 어려웠던 국내 안과학 여건 속에서도 당시에는 생소했던 각막이식수술을 많이 시행하였다. 1978년 최준규 부교수와 홍철 부교수가 부임하고 1983년 고명규 교수가, 1985년 엄기방 교수가 각각 부임하면서 망막, 외안부, 녹내장에 대한 여러 연구 논문이 발표되기 시작하였다.
현재 엄기방, 이병로, 조희윤, 성민철, 강민호 교수가 재직 중이며 해외 유수의 대학과의 연구 네트워크를 형성하며 전문화된 임상진료 및 국내 안과학 연구의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안과의 세부분야에 대한 연구가 각 교수들과 전공의들을 중심으로 활발히 진행되고 있다. 현재 재직 중인 교수들은 다음과 같다.

엄기방 교수
1991년부터 1992년까지 미국 Kresgy Eye Institute에서 녹내장을 연구하고 귀국하여 안과 녹내장 전문의로 진료 및 연구 활동 중이다. 주요 저서로는 ‘녹내장’ 'Clinical Skill Manual' 등이 있으며, Journal of Glaucoma, Journal of cataract and refractive surgery, Korean journal of ophthalmology, 대한안과학회지 등 국내외 학술지에 다수의 논문을 발표하고 있다.

이병로 교수
1996년부터 1997년까지 미국 USC의 Doheny eye institute, 2006년에서 2007년 까지 UCSD의 Shiely eye institute에서 각각 망막을 연구하고 귀국하여, 망막 유리체 영상 연구 및 진료에 있어서 국내 최고의 수준을 이루게 되었다. 2008년 국내에서 최초로 미국망막학회(ASRS)에서 망막유리체의 새로운 수술기법으로 Rhett-Butller 상을 수상하였고, 미국망막학회(ASRS)에서 2015년도 영예상을 수상하였다. 여러 영상장비를 사용한 연구업적이 국제적저명학술지인 Ophthalmology와 American Journal of Ophthalmology 등에 다수 게재되는 등 망막유리체 영상연구 분야에 있어서 앞서가는 연구자로 주목받고 있다.

조희윤 교수
2006년 한양대구리병원 망막 분야 교수로 부임하였으며, 2013년부터 2014년까지 미국 Havard 의과대학의 Massachusetts Eye and Ear Infirmary에서 망막을 연구하고, 2015년 9월부터 안과학교실 주임교수를 역임하고 있다. 망막 및 유리체 질환에 대한 연구가 American Journal of Ophthalmology, Retina, Ophthalmology 등 유수의 국제적저명학회지에 게재되었다.

성민철 교수
서울대학교병원에서 녹내장 전임의를 마친 후 2007년부터 한양대구리병원에서 녹내장 진료 및 연구 활동 중이다. 연구 업적이 Journal of glaucoma, Investigative Ophthalmology & Vissual science, Japanese journal of ophthalmology 등에 게재되었으며, 녹내장 분야 활발한 연구를 진행 중이다.

강민호 교수
2011년부터 한양대구리병원에서 외안부 및 백내장 분야 진료를 하였으며, 2013년 일본 오사카대학병원에서 각막분야를 연수하였다. Journal of Cataract and refractive surgery 등 다수의 국제적저명학회지에 논문을 발표하고 있으며, 각막이식수술, 안외상, 인공수정체 공막 고정 및 교환, 감염성 각막질환에 대한 새로운 치료방법에 대한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04명예교수

  • 고명규 명예교수
  • 최준규 명예교수

안과학교실 Major in Ophthalmology

QUICK MENU SERVICE
전체메뉴 전체메뉴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