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닫기
목록
한양대학교병원 ‘위암 적정성 평가’ 2회 연속 1등급 획득
조회 225 2017-03-31 17:25:44

최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발표한 ‘위암 적정성 평가’에서 한양대학교병원이 지난해에 이어 2회 연속 1등급을 받았다.
 
이번 2차 ‘위암 적정성 평가’는 2015년 1월부터 12월까지 221개 의료기관에서 원발성 위암으로 내시경절제술 또는 위절제술을 실시한 만 18세 이상 환자의 진료분을 평가했다.
 
‘위암 적정성 평가’는 평가 항목은 수술 전 정확한 진단을 위한 검사 여부(진단영역), 치료와 예후에 중용한 판단 기준이 되는 림프절 절제 여부(수술 영역), 수술 후 적기에 항암제 투여 여부(항암제 영역), 수술 후 사망률(진료결과영역) 등 총 19개 지표를 평가했다. 한양대학교병원은 대부분의 항목에서 만점을 받아 1등급을 받았다.
 
이광현 정형외과학교실 교수(병원장)는 “위 내시경 진단이 일반화되면서 대부분의 위암 환자들은 초기에 발견되고, 신속한 치료를 통해 좋은 예후를 나타내고 있다”면서 “위암센터에서는 풍부한 경험을 바탕으로 환자의 전신 상태에 따른 다학제 협진을 통해 환자에 맞는 적절한 치료법을 선택하고, 장기생존과 삶의 질 향상에도 노력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QUICK MENU SERVICE
    전체메뉴 전체메뉴 닫기